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문화
[리포트]은빛 억새물결 산상음악회
송고시간 | 2018/10/03 18:24



앵커멘트> 억새로 유명한 영남알프스에서
산상음악회가 열렸습니다.



억새 평원에서 울려퍼지는 음악을 들으며
등산객들은 가을의 정취를 만끽했습니다.



구현희 기잡니다.



리포트> "현장음악"



은빛 물결이 찰랑이는 억새 평원이
무대로 변했습니다.



재즈와 국악의 절묘한 하모니

피아노와 기타의 환상적인 연주에
가을의 정취에 빠져듭니다.



"현장음악"



s/u> 눈부신 억새 물결 속에서
음악에 몸을 맡긴 등산객들은
어느새 자연과 하나가 됩니다.



해발 천미터가 넘는 영남알프스에서
펼쳐진 산상음악회는
색다름을 넘어 감동을 선사합니다.


인터뷰> 박성계 (울주군 온양읍)
"좋은 무대에서 좋은 음악이 울려퍼지는 이런 환경이
쉽지 않거든요. 항상 인조적인 공연장에서만 있다가
정말 좋습니다."


인터뷰> 이영혁 (울주군 범서읍)
"여기 오니까 자연도 좋고 억새도 좋고 노래도 좋고
부모님과 같이 와서 완전 힐링되는 기분입니다."



"현장음악"



최백호와 안치환, 기타리스트 함춘호 등
국내 유명 가수와 연주가들의 멋진 무대.



여기에 은빛 향연을 즐기는
사람들의 모습이 한데 어우러지면서
장관을 연출했습니다.



청명한 가을하늘과 억새 평원에서 펼쳐진 산상음악회가
깊어가는 가을의 정취를 더했습니다.



jcn뉴스 구현희입니다.//


구현희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