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정치
[리포트]'조합장선거' 한달 앞으로
송고시간 | 2019/02/08 17:21



앵커멘트>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가 다음달 13일에 치러집니다.  
 
한달 앞으로 다가 왔지만 어떤 선거인지,  
후보가 누군지 잘 몰라 자칫 깜깜이선거가 될 가능성이 높은데요.  
 
JCN은 앞으로 울산지역 조합장선거와 관련된 소식을  
상세히 전하겠습니다. 먼저 현황과 일정입니다.  
김영환 기잡니다. 
 
리포트>농협과 수협, 산림조합의 새 조합장을 뽑는  
전국동시조합장 선거. 
 
전국 천340여 개 조합의 조합장선거가  
다음달 13일 동시에 실시됩니다. 
 
울산은 농협 17곳과 수협, 산림조합 각 1곳 등  
모두 19개 조합에서 조합장 선거를 치르며,  
투표권을 가진 조합원은 3만4천명에 이릅니다. 
 
50여명의 후보자가 조합장 선거에 나설 것으로 알려지면서  
2.7대 1의 경쟁률이 예상됩니다. 
 
선거인명부는 오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각 조합에서 작성합니다.  
 
후보자등록은 오는 26일과 27일 이틀 동안 실시되며,  
선거운동은 28일부터 3월 12일까지 13일간 할 수 있습니다. 
 
선거운동은 가족이라도 할 수 없고,  
오직 후보자 본인만 할 수 있습니다.  
 
임기는 2019년 3월 21일부터 2023년 3월 20일까지 4년입니다. 
 
조합장 선거는 각 조합별로 실시해 왔는데,  
과열 혼탁선거로 공정성 시비가 끊이지 않으면서  
2015년부터 선관위가 위탁받아 선거를 관리하게 됐습니다. 
 
투표는 13일 오전 7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되며,  
곧바로 개표가 이뤄집니다. 
 
대부분 현 조합장의 재출마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울산지역 조합장 선거는 현 조합장 대 새로운 인물 간의 대결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JCN뉴스 김영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