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사회
음주측정 거부 운전자와 거짓 진술 동승자 '집행유예'
송고시간 | 2019/02/11 17:56

울산지법 이준영 판사는 음주측정을 거부한 운전자 A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하고, 자신이 운전했다고 
거짓 진술한 동승자 B씨에게는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의 
더 높은 형량을 선고했습니다. 
 
운전자 A씨는 지난해 7월 20일 새벽 0시 45분쯤 
남구의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되자 
경찰이 보지 않는 틈을 타 인근 편의점으로 도망갔다가, 
이를 보고 쫓아온 경찰의 음주측정 요구를 거부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동승자 B씨는 경찰 조사에서, A씨 대신 자신이 운전했다고 
거짓 진술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이 사건 이후 혈중 알콜농도 
0.09% 상태에서 운전을 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구현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