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정치
민중당, 신고리4호기 대책 수립 촉구
송고시간 | 2019/03/11 15:41
민중당 울산시당은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8주기를 맞아  
오늘(3/11)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월성 2,3,4호기의 가동 중단을 촉구했습니다. 
 
민중당은 "일본 후쿠시마는 원자로가 완전히 녹아내려  
손 쓸 방법도 없이 하루 100톤에서 많게는 천 톤씩  
쏟아져 나오는 방사능으로 드럼통이 산처럼 쌓이고 있고,  
방사능에 오염된 토양이나 생물이 어떻게 인류를  
위협하고 있는지 분석조차 어렵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민중당은 "울산시민의 안전에 책임이 있는  
울산시장과 의회는 신고리4호기 시험가동 전 안전조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나서고, 시민의 안전에 대한  
실효성 있는 방재대책을 마련하라"고 주장했습니다. 
김영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