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경제
석유공사, 호주기업과 동해 심해 탐사 재개
송고시간 | 2019/04/09 17:44
한국석유공사가 호주 최대 석유개발회사인   
우드사이드사와 함께 동해 심해지역에 있는 광구 2곳에   
대한 조광권을 확보했습니다.  
  
석유공사가 이번에 조광권을 취득한 광구 2곳은  
서울시의 20배에 해당하는 면적으로  
2007년 탐사작업에서 가스를 발견했으나  
경제성 부족으로 개발 단계에 이르지 못했던 지역입니다.  
  
하지만 최근 대규모 유전이나 가스전에서 나타나는 형태의  
심해퇴적층이 발견되면서 양 사가 관심을 갖게 됐고  
결국 각각 50% 지분으로 다시 조광권을 확보하게 됐습니다.  
  
석유공사와 우드사이드는 이번달부터 최장 10년간  
본격적인 탐사작업을 실시할 계획입니다.  
김동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