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경제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진정 잇따라
송고시간 | 2019/07/17 19:19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이 시행되자 관련 진정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에 따르면, 한국석유공사 관리직 직원 19명이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이 시행된 어제(7/16) 오전 9시  
울산에서 1호로 진정서를 제출한 데 이어 오늘(7/17)은  
음식서비스업 직원의 진정서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석유공사 진정사건의 경우 지난해 3월 새 사장이 부임하면서  
직원 19명을 전문위원이라는 명목으로 강등하고  
별도 공간에 격리해 별다른 업무도 부여하지 않아  
괴롭힘 방지법을 위반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한편 울산지청은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이 시행되면서 
관련 진정사건이 잇따를 것으로 보고, 담당자를 배정해  
법 저촉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현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