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정치
통합당 울산시장 후보 벌써 7~8명 자천타천 거론
송고시간 | 2020/06/19 19:00
울산지역 미래통합당 내에서 벌써부터 7~8명의 인사가
차기 시장 후보로 자천타천 거론되고 있습니다.

지역 정계에 따르면 2년 후 지방선거에서
미래통합당의 시장 후보로 거론되는 인사는
지난 국회의원 선거에서 불출마를 선언한 국회부의장 출신의
5선 의원 경력의 정갑윤 전 의원을 비롯해
3선 시장에 이어 재선 의원 경력의 박맹우 전 시장,
남구청장 재선에 현역 3선의 이채익 국회의원이 오르내리고 있습니다.

또 북구 총선에서 고배를 마신 박대동 전 의원과
남구청장 출신의 김두겸, 서동욱 전 청장, 여기다
허언욱 울산시 전 부시장과 지난 총선에 나왔다가 당내 경선에서
낙마한 정연국 전 청와대 대변인 등도 자천타천 거론되고 있어
통합당 내 후보 선점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입니다.(박정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