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경제
현대·기아차, 엔진 신기술 ‘CVVD’ 세계 최초 개발
송고시간 | 2019/07/03 19:07

현대.기아자동차는 엔진의 성능을 획기적으로 높여주는  
CVVD 즉 연속가변 밸브 듀레이션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양산차에 적용한다고 밝혔습니다. 
 


CVVD 기술이 적용된 엔진은 출력이 적게 필요한 정속 주행 시에는  
연비 개선 효과를 볼 수 있고 가속 주행 시에는 엔진의 토크를 높여  
가속 성능이 개선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습니다. 


 
이번 CVVD 기술이 최초 적용된 스마트스트림 G1.6 T-GDi 엔진은  
올 하반기 출시할 쏘나타 터보에 처음 탑재될 예정이며,  
현대·기아차는 앞으로도 CVVD 기술이 탑재된 엔진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현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