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사회
"경매 공무원 잘 안다" 일가족 18억 사기 역술가 '실형'
송고시간 | 2020/06/30 18:00
법원 경매담당 공무원을 잘 알고 있다고 속여
경매 관련 투자를 미끼로 일가족에게 18억여원을 뜯어낸
6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A씨는 지난 2013년 자신이 운영하는 울산 남구의 철학관에서
법원 경매 담당 공무원을 잘 알고 있다며
경매 관련 사업에 투자를 하면 수익을 주겠다며 B씨를 속여
50여 차례에 걸쳐 10억 8천여 만원을 뜯어내고
B씨의 남편과 딸에게서도 각각 수억 원을 가로채는 등
B씨 가족을 상대로 모두 18억 5천여 여만 원을
뜯어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구현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