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5)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행정
[리포트] 골목형 상점가 등록...상권 활성화 기대
송고시간 | 2021/07/30 18:00





[앵커멘트] 모든 재래시장에서 온누리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고 계신 분들 많으실 텐데요.

전통시장으로 등록이 되지 않은 시장에서는
온누리상품권을 현금화할 수 없어
사용이 제한적일 수밖에 없다고 합니다.

그래서 남구청이 소규모 재래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온누리상품권의 사용이 가능하도록
골목형 상점가 등록 조례까지 제정하며
골목 상권 활성화에 나섰습니다.

보도에 박정필 기잡니다.

[리포트] 남구 무거동 무거현대시장입니다.

겉으론 전통시장과 다른 것이 없어 보입니다.

[스탠드 업] 그러나, 이 시장에서는
물건을 구입할 때 현금이나 카드 결제가 주를 이루고
온누리상품권은 거의 받지 않고 있습니다.

온누리상품권을 받아도 현금화할 수 없다는 겁니다.

[인터뷰] 이성대 무거현대시장 상인 / (온누리상품권을) 일부 받는 집도 있고, 안 받는 집도 있고 그렇습니다. 그걸 우리가 현금화를 할 수 없기 때문에 우리가 개인적으로 다른 곳에 사용할 수 있는데...집에서 사용하는 겁니다. 거의 현금으로 받죠.

전통시장법에는 전통시장으로 등록된 시장에서만
상품권 가맹점을 신청하도록 돼 있습니다.

그러나, 소규모 시장들도 전통시장과 같이
상품권을 현금화 할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골목형 상점가로 등록되면
전통시장과 같은 기능을 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C.G in 전통시장 등록 요건으로
시장 규모 천 제곱미터 이내와 50개 점포 이상,
그리고, 도소매업이 절반 이상 돼야만 신청할 수 있지만

골목형 상점가는 시장 규모 2천 제곱미터 이내와
점포수 30개 이상으로 크게 완화됐습니다. C.G out

남구청은 지난 5월 골목형 상점가 조례를 제정하고
소규모 재래시장 활성화에 팔을 걷어 붙였습니다.

[인터뷰] 권용학 남구청 소상공인진흥과 계장 / 미등록 시장 및 골목 상권 활성화를 위해 우리 구에서는 올해 5월 골목형 상점가 지정 및 활성화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였습니다. 앞으로 골목형 상점가 지정확대, 식당 입식좌석 개선 지원 등 다양한 소상공인 지원 시책 추진으로 골목 상권을 활성화 해 나가겠습니다.

무거현대시장은 골목형 상점가 등록 신청을 이미 완료했고,
수암상가시장 회센터는 등록 신청 중에 있습니다.

두 시장 모두 다음 달 중으로 등록이 완료될 전망입니다.

골목형 상점가로 등록이 완료되면
온누리상품권 사용이 가능해지고,
각종 국비 공모사업 신청으로 상권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게 됩니다.

[인터뷰] 최현철 무거현대시장 상인회장 / 무거현대시장이 골목형 상점가로 지정이 되면 온누리 가맹점으로 등록이 돼서 손님들이 상품권 결재가 가능해 져 더 많이 방문할 것 같고, 시장이 더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와 무더위로 위축된
골목시장 활성화를 위한 골목형 상점가 등록 신청은
상인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습니다. // JCN뉴스 박정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