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CN 뉴스 >JCN 뉴스(CH2)

지금 울산은
JCN NEWS 상세
교육
UNIST 등 3개 과기원 교수들 연구비 개인통장에 적립 사용
송고시간 | 2021/10/19 19:00
울산과학기술원 등 일부 과학기술특성화대학들이
40억원이 넘는 연구비 잔액을 교수 개인통장에 적립해
회의비와 출장비 등에 사용해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의원의 국감자료에 따르면
카이스트를 제외하고 지스트 등 3개 과기원이 운용 중인 잔고계정 규모가
40억5천만원에 이르고, 이 가운데 유니스트의 잔고계정 규모는
11억6천2백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이들 3개 과기원을 상대로 지난해부터 올해 9월까지
잔고계정 집행내역을 전수 조사한 결과,
전체의 59%인 4천여 건의 지출이 회의비와 출장비로 확인됐으며,
유니스트는 전체의 56%인 천414건이 회의비와 출장비였습니다.
(이현동 기자)